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자궁경부암 검사(pap)의 결과에서 자궁내막 세포의 출현이 관찰된다고 하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0.61~2.97%)
이런 결과는 어떤 의미를 갖는 것일까요?

자궁경부암 검사 결과를 보고하는 system은 계속적으로 변하고 있습니다.

 1988년, 미국 Maryland의 Bethesda에서 열린 컨퍼런스에서  새로운 보고 system을  만들었고 이를 The Bethesda System으로 명칭하였습니다. 이는 1991년과 2001년 개정되었습니다.

 폐경 여성에서 시행한 자궁 경부암 검사상 비록 양성 소견의 자궁내막세포가  발견되더라도 자궁내막암과 연관이 있다는 것이 관찰되어, 1991년 개정때  폐경 여성에서 시행한 자궁 경부암 검사상 자궁내막 세포가 관찰되는 것을 보고양식에 포함 시키도록 하였습니다.

 이후 2001년 개정때에는 폐경여성 뿐만 아니라 40세 이상의 모든 여성에서 자궁경부암 검사상 양성 소견의 자궁내막 세포가 출현되는 것을 포함시켰습니다.
이것은 자궁경부암 검사를 현미경으로 직접 관찰하는 조직병리과에서는 검사받으신 분이 폐경인지 아닌지 확인하기가 어렵기 때문에 폐경여성이 증가하는 40세 이상의 모든 여성을 대상으로 한 것으로 보입니다.

폐경 여성에서 양성 소견의 자궁내막 세포 출현이 있는 경우 약 11%에서 자궁내막암이나 그 전단계의 병변(자궁내막 증식증)이 발견된다고 합니다.

따라서, 폐경여성의 자궁경부암 검사상 자궁내막 세포가 출현되는 경우 자궁내막 조직검사가 필요합니다. 
폐경 전의 여성에서는 이런 소견이 관찰될 때 자궁내막암이나 그 전단계가 발견되는 경우가 0~1.4%정도 된다고 합니다.  
이러한 경우는 자궁내막 세포 출현 의 이상 소견만 있는 것이 아니고 질출혈이나 초음파상의 이상소견이 함께 나타나는 경우가 대부분이어서 자궁경부암 검사상 보인 자궁내막 세포 출현만 가지고 조직검사를 꼭 해야하는 지에 대해서는 아직 의문이 남아있는 상태입니다.
Posted by Dr 정철완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