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자궁내막 증식증은 약물(호르몬)치료와 수술(자궁적출술)로 나눌 수 있습니다.

자궁을 꼭 보존해야 하는 경우(임신을 해야하는 경우)에는 호르몬치료를 합니다. 비정형 세포가 있는 경우에는 암으로의 진행가능성이 많고 약물에 잘 반응하지 않으므로 빠른 시기에 임신, 분만을 하고 임신을 더 이상 원하지 않게 되는 경우 자궁적출술을 해야 합니다.

임신을 더 이상 원하지 않는 경우에는 모든 종류의 자궁내막 증식증에서 자궁적출술을 원칙으로 합니다.

하지만 비정형 세포가 없는 경우 환자분이 원하면 호르몬 치료를 시행할 수 있습니다.
이런경우에는 호르몬 약을 장기적으로 드셔야 하고 1년에 한 번씩 자궁내막 조직검사를 할 필요가 있습니다.
자궁내막 조직검사는 마취가 필요한 시술이고 이것을 자주 시행한다는 것이 부담이 될 수 있습니다.
Posted by Dr 정철완

댓글을 달아 주세요